담기
샤울라이

카톨릭 순례지로 유명한 이곳의 정확한 유래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폴란드와 리투아니아가 러시아 황제에 대항하여 봉기를 일으킨 1831년 이후 최초의 십자가가 세워졌다고 해요. 라투아니아인들이 평화와 독립 안정을 기원하는 장소인 이곳 민족의 성지와 같은 샤울라이에서 마음의 평화를 찾아보세요.

샤울라이에 다녀오셨나요?


에스토니아 리투아니아 (3)

빌뉴스

중세로의 산책

트라카이

파란 호수 붉은 성

카우나스

자유를 열망했던 도시